전자뉴스

HOME > 고객센터 > 전자뉴스

공지 | 청와대 "日 수출규제, 전방위적 기업 의견 청취…최선 대응 모색"

페이지 정보

작성일2019-07-06 08:40 조회62회 댓글0건

본문

청와대는 5일 일본의 보복성 수출 규제 조치와 관련해 “직접적으로 연관된 산업통상자원부나 외교부뿐 아니라 조금이라도 연결된 각 단위에서 매일같이 심도 깊은 논의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청와대.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오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전방위적으로 기업들의 목소리를 듣고 해결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관계자는 구체적으로 “어제 경제부총리와 NSC(국가안전보장회의) 차원의 대응이 있었고 업계의 어려운 점을 파악하고 상응하는 대책이 어떻게 이뤄져야 할지도 구체적으로 논의하고 있다”고 전했다.

경제계 목소리도 듣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최근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과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이 삼성전자 최고위 경영진을 만나고, 김 실장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5대그룹 총수들과의 만남도 추진하고 있다.

이 관계자는 “남관표 주일대사는 한일 정상회담 개최를 희망한다는 얘기를 했다고 들었다”며 “이렇게 한일관계 개선을 위해 주일대사는 대사의 역할을 하고 산업부를 비롯해 정책실은 업계 어려움이 없도록 챙겨 나가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일각에서 일본이 심각하게 느낄 만한 우리의 대응 카드가 없고 국제사회에서 여론전을 펴는 정도밖에 없다'는 지적에 대해 “그것은 몇몇 전문가들의 의견”이라며 “결과가 어떻게 될지는 지켜봐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일 특사 파견 검토 여부'에 대해서는 “벌써 특사를 논의할 상황은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위로